제 35회 YBA 농구대잔치를 마치며

교민뉴스


 

제 35회 YBA 농구대잔치를 마치며

일요시사 0 266 0 0

지난 6월3일 킹스버스데이에 YMCA 노스코트에서 6세부터 18세까지 학생을 위한 YBA 농구대잔치가 뜨거운 열기와 함성으로 성황리에 마쳤다. 올해로35회 대회를 통해 오클랜드 5개지역 학생들과 5개 리그 최대 규모의 유소년 농구 행사를 확인할 수 있었다. 약 160여명의 학생이 참여했고 350분 이상의 가족,친구들이 열띤 응원을 하며 장장 5시간의 혈투를 마치고 각 부분별로 시상을 하였다.


이날 대회 결과는 리그5(노스 우승 / MVP마틴 장,크리스 웨이), 리그4(랑기토토 우승 / MVP 이든 선), 리그3(호익 우승 / MVP 케빈 루오), 리그2(노스크로스 우승 /MVP 저스틴 황), 리그1(노스 우승 / MVP 패트릭 베직)에게 돌아갔고 YEAR3의 마틴과 크리스는 어린 나이임에도 환상 조율로 듀얼 MVP가되었으며 선수 수준의 리그1 경기는 최다 MVP 패트릭(크리스틴)과 민완가드 서은우(Y12)의 활약으로 우승을하는 짜릿한 결과를 맛 보았다.


어린이 슛팅과 자유투 그리고 3점슛 챔피언은 어린이부(호익 AVERY), 자유투(노스이안 쉬), 3점슛(북부 요요 장) 돌아갔고 자유투 결승은 이안과 EVA 학생이 연속 8개씩을 넣은 후 마지막 집중력을 보여준 이안(오테하 밸리)이 승리의 기염을 토했다. 


대회를 진두 지휘한 이재훈 감독은 긴 주말을 이용한 다양한 행사와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참여한500여명의 관람객과학생들에게 대단위 유소년 농구대잔치의 의미를 알려주며스릴 있고 경쟁력 있는 경험을 전달하여 기쁘다고 알려왔고

아울러 노스웨스턴 토요타,에버그린 라이프, 헬스키, NZ 한인 생활체육회등 어린이 및 청소년을 위한 농구대잔치에 도움을 주신 학부형 및 여러분께 감사의 말을 전했다. 

올해로 만20주년을 맞이한 연세농구교실은 클럽팀으로 YMCA 농구대회에 초청되어 학교팀과 경쟁력 있는 플레이를 펼치고 오클랜드 투아타라 프로농구 대회 무료 관람과 비시즌 현지 프로 선수 캠프등 다양한 현지 커뮤니티와 다양한 교류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7월에홍천시 농구협회와 말레이시아 주최 농구대회도 초청 받으며 오클랜드 리딩 농구클럽으로 발돋음 하고 있지만 초심을 잃지 않고 우리 학생들의 고른 성장과 선수들의 실력 향상에 늘 주안점을 두고 타의 모범이 되는 농구클럽을 펼치겠닫는 포부를 밝혀 왔다.


bc23b3bd8ed2d6450b96dbfc80e5fbc0_1718072672_418188.jpg
bc23b3bd8ed2d6450b96dbfc80e5fbc0_1718072672_685747.jpg
bc23b3bd8ed2d6450b96dbfc80e5fbc0_1718072679_164437.jpg
 


0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