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꾼 도원나비

Star 예감


 

소리꾼 도원나비

시사뉴스 0 353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소리꾼 도원나비가 깊은 울림을 선사하고 있다. 첫 싱글 ‘하얀나비’에 이어 한시와 소리를 결합한 두 번째 앨범이 창작국악의 새로운 시도로 주목받고 있다.

소리꾼 도원나비 ⓒ삼송E&M
소리꾼 도원나비 ⓒ삼송E&M

‘백로 아리랑’ ‘환안니얼굴’ ‘어제밤구매는’은 한시의 독음과 그 속의 의미를 절묘하게 녹여 소리로 풀어냈다. 창작 한시를 자유롭고 거침없이 해학적으로 풀어내 노랫말로 담았다. 

‘한시+소리’
기막힌 컬래버

때로는 흥얼거리며 때로는 일갈하는 듯한 소리는 새로운 즐거움이다. ‘범나비 찬’은 자유를 갈망하는 나비의 성정과 움직임을 묘사했다. ⓒ삼송E&M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